독자, 책을 말하다 Support

한국문학 제목을 찾고 있는데요.. 문희*   |   21-03-18 19:55

찾다 찾다 여기까지 왔습니다.

7차 교육과정 국어 교과서에서 읽은 것 같은데 도대체가 작가와 제목이 기억나지 않습니다.


염치불구하고 질문드려봅니다.


대략 기억나는 줄거리는,

병상에 계신 노모가 자식들 다 있는데서 허깨비를 보고 아는 체를 합니다. 당연히 그 자리엔 아무것도 없고요. 저승의 사자라고 생각했는데 정확한 이름을 부르며 아는체를 해요. 

그 이름을 들은 딸이 불현듯 어린시절을 떠올립니다. 그 이름은 어린 시절 함께 살던 머슴 이름이었습니다 (? 한 집에 살았는지 마을에 떠돌았는지 정확하지 않아요)


그러면서 머슴과 얽힌 일화가 죽 나오고요 지게 지고 큰 짐도 잘 부리고 어린 시절 그 지게에 종종 얻어탔다.. 이런 특징도 나왔던 거 같아요 


죽음을 앞둔 노인앞에 나타난게 그 옛날 머슴이라니 딸은 그 사실이 더 기막힙니다. 그 머슴이 엄마 지고 가려는거같아서..


여기까지만 기억나는데 

단편소설인지, 장편소설의 한 부분인지도 잘 모르겠어요.


머슴을 부렸으니 노모는 구한말-일제강점기를 지내신 것같고요,

현재 병상에 계시니 노모의 딸(화자)는 현대 사람인 것 같습니다. 


혹시 질문이 게시판의 방향과 맞지 않다면,

제가 문의드릴만한 곳 몇 군데 이름만 살짝 흘려주세요 ㅠㅠ 제가 직접 문의하러 떠나겠습니다.



오동*

네이버 문학동네 카페의 '시끌벅적 마을회관'에도 올려주세요. 효과가 있을 거예요~
이 글은 그냥 놔두셔도 될 것 같아요.

전화번호 안내

문학동네
031-955-8888
문학동네 어린이
02-3144-3237
교유서가
031-955-3583
글항아리
031-955-8898
나무의마음
031-955-2643
난다
031-955-2656
031-8071-8688
루페
031-955-1924
벨라루나
031-8071-8688
싱긋
031-955-3583
아우름
031-955-2645
아트북스
031-955-7977
애니북스
031-955-8893
앨리스
031-955-2642
에쎄
031-955-8897
엘릭시르
031-955-1901
오우아
031-955-2651
이봄
031-955-2698
이콘
031-8071-8677
포레
031-955-1904
휴먼큐브
031-8071-8684
구독문의
031-955-2681
팩스
031-955-88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