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BOOKS > 베스트 셀러
신과 함께 -이승편- (전2권 세트) (개정판)
주호민
애니북스
2017년 7월 10일 발행
636쪽 l 148*200 l 신국판 변형 l 무선
978-89-5919-894-8
만화
정상
26,000원

망자를 데려가려는 저승차사와 이를 막으려는 가택신의 싸움.
그리고… 탐욕에 눈 먼 인간들의 이전투구!

2010년 시작과 함께 한국 만화계에 큰 화제를 낳은 『신과 함께』는 총3부작으로 기획되었다. 1부 <저승편> 2부<이승편> 3부<신화편>으로 구성된 이 3부작은 우리 고유의 전통사상을 탄탄한 이야기 구조 위에 올리고, 작가 특유의 유머감각을 가미해 독자들의 큰 공감을 얻었다. 연재가 끝나기도 전에 연극과 영화화가 결정되고 최근에는 만화의 본고장 일본에 원작이 수출되어 만화화 되는 등 OSMU의 모범적인 사례를 낳은 간만에 나온 "대박"이다.

2부 <이승편>에서는 전작 <저승편>에 등장한 저승삼차사와 더불어 우리 고유사상인 가택신앙(가신신앙)을 소재로 삼았다. 한 집안의 대들보 성주신, 불을 다스리는 부엌의 여신 조왕신, 더러운 변소에 사는 측신 등을 등장시켜 살아가는 데 중요한 터전인 "집"을 통해 가족과 삶의 의미를 되새기고 있다.

<저승편>에서는 전통적 권선징악의 구성 속에서 진부하지 않은 통쾌한 결말을 지은 점이 돋보였다면 <이승편>에서는 이야기의 결말보다는 삶의 막다른 골목에 내몰려 현실적으로 구제될 방법이 거의 없는 사회적 약자들의 삶을 현실적으로 보여주는 데 더 많은 비중을 두고 있다.
또한 망자를 데려가려는 저승차사들과 이를 저지하려는 가택신들 간의 대결구도는 전작에는 없는 새로운 구성요소다. 거기에 더해서 동현이네를 쫓아내려는 용역업체와 이를 막으려는 가택신들의 충돌도 이야기의 또 다른 줄기로 작용하게 된다. 하지만 지나치게 현실적인 이야기를 다루다보니 약간의 불편함을 감수해야 한다. 여덟 살 꼬맹이가 도저히 감당할 수 없는 운명이 그 앞에 놓여 있다. 우리는 동현이가 잘 되길 바라지만 이야기의 흐름은 자꾸 안 좋은 쪽으로 흘러만 간다…
이렇게 불편해 보일 수도 있는 이야기를 통해 작가가 하고 싶은 말은 무엇일까.
저승사자와 가택신들의 대립. 철거민과 용역업체와의 싸움. 이는 지키려는 자와 부수려는 자와의 갈등이다. 모두 생사를 건 싸움이다. 죽음이라는 것은 인간으로서 거스를 수 없는 숙명이지만 가택신들은 동현이의 운명을 가여워하며 이마저 저지하려 애쓴다.
그에 비해 재개발을 위한 철거라는 현실은 숙명일 수 없다. 하지만 인간이라는 자체가 모순덩어리고 그런 인간에 의해 돌아가는 세상 또한 항상 모순을 가지고 있기에 약한 자들은 삶의 일부를, 혹은 전부를 빼앗기는 게 세상 구조다. 약자에게 세상은 불공평한 구조인 셈이다. 삶을 지키기 위해 세상과 싸울 수밖에 없는 힘겨운 현실을 저자는 말하고 싶었는지도 모르겠다.

오래 전부터 수없이 치러 온 저승차사와 가택신의 싸움은, 당연하게도 차사들이 일방적으로 승리해 왔다. 질 게 뻔한 싸움. 그럼에도 불구하고 가택신이 저승차사에게 저항하는 까닭은 무엇일까. 어쩌면 그 안에 우리가 삶을 살아가는 궁극적인 목적과 해답이 있는지도 모르겠다.

주호민
1981년생.

2005년 애니메이션과에 다니다가 휴학하고 군대에 갔다 오니 학과가 없어졌습니다. 홧김에 학교를 때려치우고 군대 경험을 만화로 그려 『짬』이라 이름 붙이고 인터넷에 올렸습니다. 정신을 차려보니 만화가가 되어 있었습니다. 『짬』으로 2006년 독자만화대상 신인작가상을 받았고, 2007년 『짬 시즌2』, 2008년에는 『무한동력』을 그렸습니다. 현재는 <네이버 웹툰>에 한국전통신화를 바탕으로 한 『신과 함께』 시리즈를 연재중입니다. 얼마 전에 결혼해서 주서방이 되었습니다. 파주 신혼집에서 동화책 그리는 아내 옆에서 만화를 그리고 있습니다.

홈페이지 http://www.homins.net
트위터 @noizemasta

2002 「삼류만화」
2005 『짬』     
2007 『짬 시즌2』 「스포쓰늬우스」
2008 『무한동력』
2010 『신과 함께-저승편』

2006  『짬』 독자만화대상 신인작가상
2011  『신과 함께-저승편』 온라인만화상

이승편 1권

제1화 개택신
제2화 한울동
제3화 현신
제4화 전초전
제5화 좋은 세상
제6화 맞대결
제7화 아비규환
제8화 고립무원
제9화 입학식
제10화 홍역귀
제11화 남의 일
제12화 입학선물

이승편 2권

제13화 용역
제14화 소멸
제15화 각성
제16화 흑가면
제17화 출동
제18화 운수 좋은 날
제19화 우릴 도와 줘요
제20화 마지막 식사
제21화 강철괴물
제22화 동현이
제23화 업業
 
문학동네 031-955-8888
문학동네 어린이 02-3144-3237
교유서가 031-955-3583
글항아리 031-955-8898
나무의마음 031-955-2643
난다 031-955-2656
달출판사 031-955-1921
루페 031-955-1924
벨라루나 031-955-2666
싱긋 031-955-3583
아우름 031-955-2645
아트북스 031-955-7977
애니북스 031-955-8893
앨리스 031-955-2642
에쎄 031-955-8897
엘릭시르 031-955-1901
오우아 031-955-2651
이봄 031-955-2698
이콘출판 031-955-7979
포레 031-955-1904
휴먼큐브 031-955-1902
구독문의 031-955-2681
팩스 031-955-8855
닫기
개인정보취급방침 이용약관 찾아오시는길 채용안내 제휴문의 전화번호안내 문학동네카페 문학동네 페이스북 문학동네 트위터